테크노아
기사 (전체 62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현장취재] 디지털큐브 손국일 사장 인터뷰
제목 없음 디지털큐브 손국일 사장 디지털 큐브는 어떤 회사입니까? 디지털큐브는 1999년 7월 지금의 디지털큐브의 모태인 디지털스퀘어로부터 시작합니다. 그 때는 MP3P가 주력 사업이었고, 사업 시작 후 2년이 되지 않아 해외에선 MP3P로 잘 알려진
테크노아  
[현장취재] 시베리아 횡단 철도 안에서 게임 대회가 가능할까?
본 기자는 인텔이 주최한 아주 이상한 행사에 참여하기 위해서 오늘 대구행 KTX에 몸을 실었다. 아니 KTX에 올라탄 순간부터 이미 행사의 일원이되어 있었다. 시속 300Km나 되는 KTX 안에서 노트북으로만 게임 대회가 가능할까? 결론은 가능했다.기
테크노아  
[인터뷰] 리드텍 리서치 CEO가 말하는 리드텍의 미래
리드텍 리서치의 CEO인 K.S.Lu씨를 만났을때 본 기자는 CEO가 아닌 제품 소개를 담당하는 담당자인줄 알았다. 결국 나중에서야 리드텍 리서치의 체어맨이자 CEO라는 것을 알았다. 그게 컴퓨텍스 행사장에서 만났던 리드텍 리서치 CEO의 첫인상이었다
테크노아  
[현장취재] 다양한 IT 제품들을 모두 만날 수 있는 IT 왕국 삼성전자
대한민국의 IT 이벤트 중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SEK 2006이 서울 삼성동 코엑스 1층 태평양홀에서 21일 개막했다. 올해로 20주년을 맞는 이번 행사는 전시장 규모가 매우 커졌고, 삼성, LG, SK, KT, HP, Dell, 인텔 등 국내외 I
테크노아  
[현장취재] 디지털 가전과 디스플레이, 모바일폰의 최강자 LG전자
디지털 가전과 디스플레이, 모바일폰의 최강자 LG전자 대부분의 IT 행사에서 LG는 삼성의 바로 옆에 부스를 마련하는데, 마치 삼성과 경쟁할 업체는 자신들 밖에 없다는 듯 삼성에 뒤지지 않으려는 묘햔 경쟁으로 신경전을 벌이고 있다. 부스
테크노아  
[현장취재] 유비쿼터스 리더를 꿈꾸는 최대 이동통신사 SK 텔레콤
. 유비쿼터스 리더를 꿈꾸는 최대 이동통신사 SK 텔레콤 SK 텔레콤은 기존의 이동통신 서비스를 강화하는 한편, 차세대 유비쿼터스 환경을 위한 다양한 장비들을 전시했다. SK는 기존 WCDMA보다 약 7배 가량 빨라진 HSDPA의 상용서비스인 3G+를
테크노아  
[현장취재] 멀티미디어 이동통신과 가정용 로봇이 한자리에 KT
멀티미디어 이동통신과 가정용 로봇이 한자리에 KT KT는 SK텔레콤의 최대 경쟁사로 마치 삼성과 LG의 관계와도 같다고 할 수 있다. 부스 역시 SK텔레콤의 바로 옆에 자리 잡았다. KT는 지상파 DMB 방송 시청과 데이터 서비스를 동시에 할 수 있는
테크노아  
[현장취재] VIIV의 인텔과 Windows Vista의 마이크로소프트
VIIV가 아니면 죽음을 달라 ! 인텔 요즘 통합 홈미디어 솔루션인 VIIV에 한참 열을 올리고 있는 인텔 역시 부스를 마련하고 다양한 VIIV 솔루션을 전시했다. TG삼보컴퓨터, LG전자, 성주 전자의 다양한 VIIV 시스템이 별도의 공간을 통해 전
테크노아  
[현장취재] 한지붕 두가족, 거대 IT 기업 IBM과 중국 최대 PC 기업 레노보
다양한 산업용 장비로 무장한 공룡 IBM PC(Personal Computer)라는 단어를 만들고 지금 우리가 지칭하는 컴퓨터의 모습을 만들어낸 PC의 장본인인 IBM이 PC 사업부를 팔았을때의 충격은 대단했다. 비록 PC사업부가 중국의 레노보로 넘어
테크노아  
[현장취재] 글로벌 IT 기업으로의 약진 Dell, HP, 후지쯔
이례적으로 이벤트 부스를 꾸민 Dell 오프라인 매장이 없는 Dell은 각종 이벤트에 전시관이나 부스를 만들지 않았다. 그러나 이번 SEK2006에서 이례적으로 자사 제품들을 전시했다. Dell은 OptiPlex를 비롯한 데스크탑 제품들, Inspir
테크노아  
[현장취재] 홈미디어 환경에 올인하는 성주 Tango
홈미디어 환경에 올인하는 성주 Tango 인텔의 VIIV 플랫폼은 다양한 기업들의 홈미디어 PC 솔루션을 등에 업고 그 기반을 다지고 있는 가운데, 국내 업체로는 가장 의욕을 보이고 있는 곳이 바로 성주 INTL이며 성주의 VIIV PC 브랜드가 Ta
테크노아  
[현장취재] 한국업체의 자존심 지킨 잘만, 귀여움의 대명사 Elecom
세계 최강의 무소음 시스템 브랜드 잘만테크 이미 세계 최고의 무소음 시스템으로 브랜드 이미지를 굳힌 잘만은 이번 컴퓨텍스에도 다양한 무소음 시스템과 홈 멀티미디어 시스템을 선보였다. 잘만은 부스를 통해 잘만이 참여하고 있는 Fatal1ty 시스템, 팬
테크노아  
[현장취재] 고스트 바이오스 선보인 EPox와 공격적인 갤럭시
고스트 바이오스로 더욱 안전하게 EPox 중견 메인보드 업체인 EPox는 이번 컴퓨텍스에서 엔포스 570 SLI 칩셋이 탑재된 EPox EP-MF570 SLI를 내놓았는데, 이보드에는 새로운 고스트 바이오스(Ghost BIOS)가 탑재되었다. 고스트
테크노아  
[현장취재] SiS, 체인텍, XFX, 스파클 부스
SiS, 체인텍, XFX, 스파클 부스 메인보드용 칩셋과 의 대명사인 SiS는 부스에 산업용 보드들도 다량으로 선보였다. 최근 메모리 시장으로 진출한 체인텍은 새로운 DDR2 메모리를 선보였다. ▲ SiS의 다양한 산업용 메인
테크노아  
[현장취재] 메모리 업체들의 다양한 메모리들이 쏟아진다
메모리 업체들의 다양한 메모리들이 쏟아진다 이번 컴퓨텍스의 4개의 홀 중 홀 1은 메모리 업체들이 장악했다. 최근 MP3, 디지털 카메라 등 디지털 기기 시장의 급속한 팽창, NAND 플래쉬 메모리 시장의 성장과 함께 메모리의 용량이 점점 커져가고 있
테크노아  
[현장취재] 인텔 965, 엔포스 590 메인보드와 VIIV PC 선보인 기가바이트
총 4개의 홀 중 홀2는 ASUS, Gigabyte, MSI 등 대표적인 PC 부품 제조사들의 부스로 구성되어 있었다. 사실 이전 컴퓨텍스에 비한다면 왁자지껄한 큰 이슈가 없어서인지 부스의 규모나 화려함이 많이 떨어져보인다.
테크노아  
[현장취재] 듀얼 코어 셀의 MSI와 종합 PC 메이커로 거듭난 Foxconn
듀얼 코어 셀과 AMD 튜리온64 X2 듀얼 코어 노트북 선보인 MSI MSI는 이번 컴퓨텍스에서 이전 코어 셀을 한층 더 업그레이드 시킨 듀얼 코어 셀을 선보였다. 듀얼 코어 셀은 성능(Performance), 무소음(Silence), 이미지(Ima
테크노아  
[현장취재] VIIV 및 모바일 기기로 달려가는 AOpen, ASUS
VIIV와 오피스로 영역을 확장한 AOpen 최근 많은 메이저 업체들이 홈 멀티미디어 시장을 겨냥한 다양한 제품들을 쏟아내고 있는데, AOpen 역시 이러한 흐름을 놓치지 않고 이들의 대열에 합류하고 있다. 전통적인 메인보드 업체의 이미지에서 벗어나
테크노아  
[현장취재] 컴퓨텍스 2006 이벤트의 현장
컴퓨텍스 2006 이벤트의 현장 컴퓨텍스에는 다양한 이벤트가 있다. 가장 눈길을 끌었던 것은 대형 광고물을 들고 하루종일 돌아다니는 피켓맨들이었으며, 길거리 한복판에서 퍼포먼스를 펼치던 사람들도 있었다. 전세계 많은 사람들이 모여 재미있었던 이벤트의
테크노아  
[현장취재] [컴퓨텍스 2006 6편] 컴퓨텍스의 도우미들
대만의 여자들은 날씬하다. 정확히 말하면 대만의 여자들은 평균적으로 날씬하고 몸매가 좋다. 사실 거리를 다니면서 뚱뚱한 여자를 보지 못했다. 친구인 첸에게 물어보니 "그건 니가 아직 뚱뚱한 애들을 못봐서 그렇다"라고 말해주던데, 원인은 더운 기후와
테크노아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e피플
[e피플] 나이가 대수? 공조냉동기계기능사 필기시험 100점 맞은 NCS교육생
[e피플] 나이가 대수? 공조냉동기계기능사 필기시험 100점 맞은 NCS교육생
나이가 들면 들수록 공부하기가 어렵다는 말이 있다. 더군다나 실업인 상태에서 공부하는 것이라면 부담이 더 클 수 밖에 없다.하지만 이를 비웃듯이 극복하고, 올해 2월 공조냉동기능사...

제호 : 테크노아  |  발행인 : 김필규  |  편집인 : 김필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상규
서울지사 : 서울특별시 구로구 디지털로32가길 18, 7F | 제보 : it@technoa.co.kr
발행소 :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룡6길 6 3F | 등록번호 : 전라북도 아00057
등록일자 : 2008년 1월 14일  |  대표전화 : 070-8755-6291  |  FAX : 02-6280-9562
Copyright © 1999-2017 테크노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echnoa@technoa.co.kr